제6회 그래픽디자인 공모전

Global warming is a global warning 수상작


전시회: 6월 8일(목) ~ 6월 11일(일)
시상식: 6월 9일(금) 14:00 부터
장소: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대로 397 부띠크모나코 지하1층

[영상부문 대상]임채은 / 김도혜 作 - Earth Heating Recipe

이제는 ''Global Warming''이 아닌 ''Global Heating'' 이라는 표현을 사용할 만큼, 지구 온난화는 과도기에 접어들었다. 사람들은 여전히 이 땅을 염두하지 않고, 마치 하나의 ''소모품''인 것 마냥 여기며 이용한다. 때문에 현재의 상황에서, 훗날의 지구를 위해 우리가 실천해야만 하는 가장 시급한 행동들에 대해 고려해볼 필요가 있다.

[아트웍부문 최우수상]마예원 作 - 오늘도 지구는 고군분투

우리가 일상생활에서 자주 쓰고 버리는 일회용품부터 폐의류, 전자기기 그리고 인간이 샐 수 없이 만들어내는 각종 쓰레기들과 지구의 환경을 악화시키는 행동들이 하나씩 더해져 지구를 덮치고 있다는 것을 시각화하여 나타내고자 하였다. 작품 하단에 지구의 문양이 새겨져 있는 작은 사람들이 버려진 쓰레기들을 치우는 행동을 보이고 있는데 이는 스스로 회복하는 지구의 자정능력을 의인화하여 지구가 넘치는 오염들을 감당하지 못하는 모습을 직접적으로 보여줌으로써 환경 오염으로 인한 지구의 위기를 알고 경각심을 일깨우고자 한 의도가 들어있다.

[아트웍부문 우수상]박나혜 作 - 업보 (자승자박)

신의 벌을 받아 한평생 지구를 짊어지는 벌을 받게된 아틀라스 ( 그리스신화)에서 모티브를 얻었다. 녹아내리는 뜨겁고 무거운 지구는 지구온난화를 상징하며 그것을 등에 받친채 괴로워하는, 벌을 받는 인간은 우리의 모습이다. 플라스틱,비닐, 고철등의 인간문명에 얽혀 괴물같은 모습으로 변했으며 전경에는 온실가스로 인해 뿌얘진 도시배경은 이기적인 문명의 현실을 나타낸다.

[영상부문 우수상]조유진 作 - 북극곰을 도와줘

지구온난화를 줄이기 위한 방식들을 애니메이션화를 통해 나열하여 유아층들을 타겟으로 삼아 실제로 벌어지는 사례들을 바탕으로 스토리를 구성하였고 히어로 및 귀여운 캐릭터들으 기준삼아 아이들이 집중할 수 있게끔 영상을 좀 더 전달력 있고 알아듣기 쉽게 제작하였습니다

[영상부문 S-ART상]최성현 作 - 안전하게 삽시다

[아트웍부문 S-ART상]이현지 作 - Heal The World For the Earth

heal the world for the earth 지구를 위해 세상을 치유하다 지구를 위하는 것은 우리를 위하는 것이며,지구를 위하는 것이 우리의 세상을 치유하는 것이라는 의미를 담았습니다

[아트웍부문 S-ART상]최윤영 作 - Nature Hero

온 우주에서 유일하게 다양한 생명체가 살아가는 지구, 끝없는 욕심으로 인해 자연과 환경을 파괴하는 인간과는 달리 그들만의 방식과 적응력으로 지구상에 살아가며 생태계를 유지하는 그들이야말로 진정한 지구의 히어로가 아닐까.

[아트웍부문 입선]남승원 作 - 고래의 꿈

온난화로 황폐화된 지구에서 갈 곳 없는 고래가 한 마리 있습니다. 고래는 유일하게 물이